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NEWS

디에이치앤카페테리아는 부동산 진단, 경·공매, 전국 개발정보를 공유합니다.

부동산뉴스


울산 구도심 소규모 노후 주거지 재개발 지원한다

관리자 2022-09-23 조회수 37


출처 : 연합뉴스 (링크)



안녕하세요. 디에이치앤카페테리아 입니다.

오늘은 울산의 구도심 노후 주거지 재개발에 관한 뉴스 기사를 소개 해드리겠습니다.


울산시는 대규모 재개발이 어려운 구도심 노후 저층 주거지의 체계적 개발을 위해 적극적인 행정 지원에 나선다고 23일 밝혔습니다. 시는 민선 8기 김두겸 시장 주택공약인 '구도심 새집 갖기 재개발'을 구체화한 '울산형 소규모주택 정비 활성화 사업'을 북구 염포동 중리마을을 시작으로 추진할 계획입니다. 울산형 소규모주택 정비 활성화 사업은 사업성이 부족한 구도심 노후 주거지를 소규모주택 정비 관리지역으로 지정하고, 관리계획에 따라 구역 단위로 주택을 건립하는 동시에 국비·지방비를 투입해 도로·공원 등 기반 시설을 정비해 주거환경을 개선하는 사업입니다.


국비 포함 최대 300억원에 이르는 기반시설 설치 사업비가 투입, 도로 등 기반시설을 획기적으로 개선할 수 있게 되었는데, 시는 관리지역 내 노후도 기준 완화(67→57%), 용도지역 상향에 따른 공공임대주택 공급 비율 완화(50→20%) 등 관련 조례를 개정해 사업성을 개선한다는 계획입니다. 시 관계자는 "울산형 소규모주택 정비 활성화로 앞으로 4년간 구도심 지역에 2천 가구 이상 신규 주택을 공급할 계획"이라면서 "노후 주거지역 환경을 개선하고 기반시설을 정비해 지역 간 주거환경 불균형 문제도 어느 정도 해소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밝혔습니다.




부동산 관련하여 도움이 필요하신 분들은

디에이치앤카페테리아로 문의 주시면 빠른 상담 도와드리겠습니다.

감사합니다.